본문 바로가기
ENJOY LIFE/TASTY

명랑 핫도그 [서울시 / 도봉구 / 창동]

by 회색뿔 2017. 2. 15.
명랑 시대 핫도그 [서울시 / 도봉구 / 창동]
요즘 블로그 포스트에 대거 등장하고 있는 명랑 핫도그가 창동에도 생겼기에 방문했다.

"핫도그가 맛있어 봐야 어릴 적 먹던 핫도그겠지?!" 하고 방문했는데 이거 걸작이다.
어릴 적 핫도그는 빵(?)만 두껍고 안에 소시지는 얇았는데, 이건 쌀빵에 소시지도 고급스럽다.

어릴 적 먹던게 프랑크라면 명랑 핫도그는 에쎈 뽀득 같은 느낌?!
1천원 짜리 핫도그는 소시지가 조금 빈약하다고 하더라. 난 1.5천원짜리 명랑점보를 먹었다.

냠냠
점원이 "설탕 묻혀 줄가요?"라길래 영혼이 빨리듯 "네~"라고 답했다. 난 단거 싫어하는데, 우선 이번에는 기본 설탕만 찍어서 먹어보고 다음에는 다양한 시즈닝을 시도할 계획을 세운다.

창동역 2번 출구 명랑 핫도그 체인점.

우선은 간판에서 존재감을 확실히 보여준다. 창동의 대부분의 점포는 오래된 듯한 느낌이 강하다 이처럼 신경쓴 디자인은 드물다.

가격은 1,000~1,500으로 저렴하다.
한번 먹어보고는 치즈와 점보가 나의 페이버릿 메뉴가 되었다. 계속 소시지와 치즈로 달린다.

핫도그 구분 방법을 표기해 놨는데, 일부 몇가지는 구분이 안되더라. 전문가 눈에만 보이나보다.

다양한 시즈닝, 소스들이 비치되어 있다.

입맛에, 구미에 맛게 시즈닝을 시도해 보는 것도 재미, 그리고 야식으로도 충분하지만 다이어트 중이라면 자재해야 할 듯하다.



반응형

댓글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