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망월사역 소고기가 저렴한 만원집. 소고기 값이 비싼 요즘 소고기가 저렴한 망월사역 만원집. 늦은 저녁, 방송에서는 맛있는 녀석들이 홍성을 방문하여 소고기를 타임어택으로 흡입하고 있었다. 여자친구와 방송을 보던 중에 갑자기 제안한다. 지금 소고기 먹으로 가자고 제안한다. 하여 9시가 넘은 시간 간단하게 소고기를 먹으려 집을 나선다. 추운 저녁 이곳 저곳 기웃 거리기 보다는 몇 주 전에 보아둔 곳으로 바로 향하였다. 카페로 향할 때 이 곳 앞을 지나쳤는데, 사람이 가득하여.. 더보기
19' 1 렙타일 포럼 서울 방문기 최근 파충류를 관심깊게 관찰하고 사육하고 있다보니 이런 희귀애완동물 행사들이 눈에 들어온다.  "19년 1월 렙타일 포럼" 서울을 방문했다. 이번 포스팅은 이날을 기록하려한다. 지난 11월 서울에서 개최된 이 행사는 12월에 부산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참여 업체들의 사정으로 인하여 부산행사는 간소화되고 다시 서울에서 열리게 되었다. 때문에 다음 행사는 부산에 사는 매니아들에게 한 약곡을 지키기 위해서라도 부산이 될 확률이 높다.. 더보기
창동역 북청 생고기 식당 이승기, 이따금 찾는다는 북청 생고기 식당.창동역 인근에서 음식점들을 탐방을 해보아야 하는데, 기회가 닿지 않아서 잘 가지 못하는 곳이다.이 상권 안에 마사회가 있어서인가? 밥집보다는 은근히 술집이 많아서 반주를 하려 발품을 팔았던 날의 기록이다.  이곳 저곳 기웃 기웃 하지만 밥과 술을 함께 하기에 마땅한 장소가 없어서 한 바퀴를 다 돌아갈 무렵, 눈에 띈 북청식당이다. 이름은 이전에 살던 동네에 있던 고기집과 같지만 판매하는 내.. 더보기
서울 북부에서 보기 드문 레타일 샵, 렙타일 팜. 예전에 흔하게 보이던 반려동물 분양샵과 수족관들이 이제는 보기 힘들어져 동물애호가들이 반려동물을 입양하기가 매우 힘들어 졌다. 그 중에서도 한강의 북쪽에서는 파충류 샵을 보기가 더욱 힘들다.지난 12월 말, 크레스티드들의 사료를 구입하기 위해서 렙타일팜을 방문했다. 렙타일샵은 석계역 인근에 위치하고 있어서 1호선과 6호선으로 접근하기가 매우 용이하지만, 상세 위치는 네이버지도등의 네비게이션을 이용해서 찾아가는 게 좋다. 골.. 더보기
함께 하는 반려견 쉼터, 땡큐로드 반려견과 함께 하는 반려견 쉼터, 애견까페 땡큐로드 이사한다고 고생한 강아지들을 위해서 누나와 함께 애견 카페를 방문한다. 누구에게나 이사는 커다란 스트레스 일 것이다. 누군가에게는 전재산인 집을 처분하고 새로운 집을 계약하고 이사를 하는데, 신경이 날카롭지 않을 수 없다. 귀중품이라도 잃어버릴 세라, 하나하나 세심하게 살피고 살핀다. 우리집은 강아지를 먼저 살피었고. 이사한지 벌써 4주차인데, 강아지들 아직 적응을 못하고 잠자리를 찾아 해메이는 데.. 더보기
의정부 로데오거리. 샤브 뷔페, 소담촌 샤브 뷔페 소담촌, 추운 계절 건강과 온기를 건네다.시간이 참 빠르게 지난다. 벌써 2주가 지난 이야기이다. 이사를 한다고 모두가 고생한 12월 어느 추운날, 따뜻하던 날씨도 우리 네가 이사한다는 것 그러니까 삶의 터전을 옮긴다는 것에 대한 아쉬움을 토한 듯 날씨가 겨울들어 가장추은 날씨를 갱신하고 있었다. 하얀 몸을 한 껏 빨갛게 달군 수은 온도계가 오늘의 날씨를 대변하고 있었다.이삿짐을 적당히 풀어놓고 다음날 아침은 아버지의 생신이다. .. 더보기
과천 식물원 카페/레스토랑 마이알레    [ 디자인 소품과 음식/문화가 함께 있는 곳 마이알레 ]    레스토랑 / 카페 / 소품 샵 그리고 문화공간 마이알레를 방문했다. 정원과 그린하우스가 함께 있어서 어린 아이와 함께 잠시 방문하기에는 좋다. 어린아이가 많이 오는 공간이라면 또 휴식을 원하는 성인들은 불편할 수 있지만 노키즈 존으로 나뉘어져 있어서 힐링하기에 부족함이 없는 공간이다.레스토랑을 방문할 예정이라면 휴게시간을 확인하고.. 더보기
과천 고구려 짬뽕. 추운 겨울이라 사람이 많이 다닐거 같지 않은 과천의 관문체육공원, 그 공원을 둘러가는 길 옆에 짬뽕이 유명한 곳이 있다. 분명 체인점 일 진대, 고구려 짬뽕은 많이 보지 못하였다. 처음 찾은 것은 5~6년 전 이건만, 그 때는 짬뽕 맛집 인 줄 모르고 자장면을 먹고 갔다. 그 후 몇일전 점심을 함께 할 일이 생겨, 오랜 시간을 돌아 짬봉을 맛 볼 기회를 잡을 수 있었다. 그리고는 그 다음 주에 바로 여자친구와 다시 한 번 방문했다.매장의 규.. 더보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