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BBY/PLANTS

부세파란드라 감상.

by 회색뿔 2016. 12. 8.


부세 파란드라 수중화 진행 중

활착하려 유목에 묶고 남은 부세를 소일에 박아 넣은지 2주 정도가 지났다.
사진의 부세는 왼쪽부터 레드바인[Red Vein], 마이아[Maia], 멜라위[Melawi]이다.

수중화가 진행중이어서 적응 못한 잎들은 녹아 갈변하고 녹는 중이다.  수중에서 적응하고 새 잎이 나오는데, 2~3달 정도면 충분하다.

수상에서 자란 잎 들은 거의 다 녹을 것으로 보이고, 새로 자라는 잎들이 충분한 발색을 보이는 것으로 수중화는 끝난다.

최근 부세 분양 정보를 보면 레드 바인[Red Vein]은 이름이 같은 다른 종류에 부세가 더 있는 것 같다. 보유하고 있는 클램프 단위의 레드 바인과는 특징이 다른 촉단위의 레드 바인이 보인다. '속'이 다르거나 분류체제상 무언가가 다르리라 짐작한다.
반응형

'HOBBY > PLAN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세파란드라[Bucephalandra] 구근.  (0) 2016.12.11
부세 트리밍  (2) 2016.12.01
부세파란드라 펄 그레이 발색.  (1) 2016.11.19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