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BBY/FISHING

잉어를 잡긴 했는데..

by 회색뿔 2012. 8. 28.


2주전 금요일에 평소 함께 낚시를 즐기는 형님과 함께 용인 소재의 사x절 낚시터를 방문해서 한가한(?) 오후를 찜통에서 보냈다.

재미있는건 이날 내 유료 낚시터 잉어 최대어를 갱신하는 날이 되었지만, 불행히도 이 잉어 녀석의 영양 상태를 보고는 실망을 않할 수 없었다.


보통 이정도의 잉어 크기면 몇 십분을 버티고 버텨야 하는데 너무 쉽게 쓰윽하고 나와버렸기 때문이다.

건져 놓고 보니, 잉어 사이즈는 크나 영양 상태가 나뻐 엄청나게 말라 있었다.


이런 유료 낚시터에서 낚시를 하다 보면 발 밑에 엄청난 크기, 엄청난 개체수가 발빝에서 밥달라고 난리를 치는 경우가 더러 있다. 그러나 개체수가 많아서 영양상태가 나쁘다는 말은 이상할거 같다. 왜냐하면 발 밑에 엄청난 크기의 잉어도 있었고, 그녀석은 힘이 넘쳐 보였다.



크기 좋은 잉어, 눈 측으로 한 80cm 정도 되어 보인다.



결론은, 큰 녀석을 잡아서 좋긴 좋은데, 이녀석의 영양상태가 너무 나뻐서 불쌍했다는 것, 그래서 밥 좀 먹여서 보내고 싶었다는 것이다.

많이 먹고 더 크길 바란다.

반응형

'HOBBY > FISH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기가 끊어 먹고 자기가 건져냈다.  (0) 2012.09.25
신수지 향어.  (0) 2012.07.21
옛 추억이 잇는 곳으로 떠나고 싶다.  (0) 2011.11.08

댓글2

  • Favicon of https://mention9.tistory.com BlogIcon proof9 2012.08.28 21:45 신고

    안녕하세요.
    사진과 같은 크기면 .. 제가 보기엔 엄청 큰거 같아요~~~
    영양상태가 나빠보이는지도 모르겠습니다. 막눈이라서요
    큽니다 ^^
    답글